(주)유피인터내셔널을 방문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제목  소중한 내피부~ 세월의 흔적
작성자   관리자 첨부파일  
작성일  2012-06-08 16:10:01 조회수  625

 

현대인의 남,여, 노,소 를 막론하고 아름다움 과 왕성한 스테미너에는 욕심이 없는 사람이 없습니다.

 

그러나 잘못된 상식과 무분별한 광고에 현혹이 되어 무조건 편리함에 촛점을 두어  생활해 오다 보니

본인도 뭐가 뭔지 모르는사이 육신은 병들고 도 그것을 해결하기 위해서 너무나 많은 시간과 경제적인 부담을

바로 내가 하고 있다는 사실을 아십니까?

 

화장품에도 예외는 아니었지만

웰빙이라 하면 먹고 마시는 부류에만 관시을 두기 때문에

매일 하루에도 2~3번씩 몸에 바르는 스킨 & 바디케어 그리고 여름철에 사용하는 모기향. 모기약 등

치약, 비누, 샴푸를 비롯한 생필품들에 무관심 이랄까 ?? 무방비 상태로 드러나고 있는 실정입니다.

 

담배만 몸에 해로운게 아니란 말씀이오며

이런것들은 대기업 및 메이져급 회사들의 광고 논리에 묻혀버리는 시국입니다.

 

이제는 나와 내가족의 건강을 위해서 현명한 현대인이 되어야 하는데

종사하는 일과 분야가 다르기 때문에 이해 하기가 쉽지만은 않지요

 

나는 청량 음료를 마실것인가? 

아니면 건강에 도움되는 발효음료를 먹을것인가?

나는 공산품에 가까운 1차 2차원의 제품들을 온 몸에다  바를것인가?

아니면 4차원의 천연제품을 사용할것인가?

 

피부가 흡수를 한다는 이론을 생각해 보셨습니까?

옛날에는 과학기술의 미 발달로 제품의 입자가 커서 피부세포를 통해 흡수를 못했지만

근대에 와서는 나노기법이 개발되어 아주 미세입자의 제품성분이 피부속에 침투되어

제2의 피부독 "경피독"이 성행되고 있습니다.

 

입자가 큰 시대에는 스테로이드 (약, 연고등에 현재도 사용)성분이나 수은성분을 활용한 제품만이

피부에 흡수되고 있으나 요즘의 제품에는 너나 할것없이 나노기법이 동원돼 관심을 안 가질수 없지요.

 

이제는 평소에 활용하는 생필품중 건강에 염려되는 성분들에 대하여 신경을 써야하며

특히 임산부들의 경우에는 더욱 관심을 두셔야 할 것입니다.

 

피부도 호흡을 한다는 사실을 아십니까?

화장은 하는것보다 지우는게 과학이란 얘기를 들어보셨나요?

텔레비젼이나 광고에 보면 "그렇게 좋으면"   왜?  지우는게 과학일까요?

뭔가 말하기는 한계가 있지만 불필요한게 많이 있으니까 지우는게 과학이라 하지요?

지우려면 더욱 강력한 클렌징이 필요하겠죠?

페인트를 지우려면 휴발유 나 신나가 필요하듯이....

 

또 클렌징으로 지우면 뭐 합니까?  저녁에 또 다시 바르는데???

얼굴피부는 일반 바디 피부와는 다른게 있습니다

장갑도 안끼고  내의도 않입고... 24시간 열려 오픈되어 있습니다...

하지만 화힉성 화장품의 성분에 세수할때만 잠깐 오픈되고  나머지는 쌓여있게 되어

얼굴피부의 순환 대사가 제대로 안되고 있다는 사실?  알고 있었나요???

그동안 사용한 화장품이 얼굴을 더 좋게 근본적으로 만들었나요?

그때 뿐이었나요?

 

주름은 주름대로 늘어나고

피부는 피부대로 탄력이 저하되고~ 또한 더욱 더 건조해지고....

더욱 심한표현을 한다면 화장품에 노예가 되었다는 표현이 맞을까요?

종속이 되었다는 표현이 맞을까요??  

화장품을 떠나서는 살수가 없고~~  안 바르면  안 된다 하니까요~~

 

일반 화장품에 코팅제(파라핀), 피막제 가 들어간단 예기를 들어보셨나요?

피부가 좋던 나쁘던 피부에 화장품을 바르면 바로  뽀샤시....

그게 바로 화장발 이겠죠?

세수하고 맨 낮을 보면 다른 여인이 되지는 않습니까?

 

그렇게 좋다는 화장품을 십수년간 사용해 왔는데   왜?    얼굴은 더 땡기고

왜?   피부결은 더욱 안 좋아 질까요?    한번쯤 생각해 보셨나요?

 

없는 형편에 광고, 홍보를 믿으며 사용한 화장품 값을 모아놓으면 조그만 세간살이를 준비할수도 있지 않았을까? 

 

나는 광고비를 부담하면서도 메이커를 사서 사용 할 것인가?

나는 품질을 사서 쓸 것인가?

이제까지 메이커는 품질을 보장한다 했지만  1세대 2세대 제품의 시스템속에서

신개념의 4세대 제품을 생산, 공급하기는 여간 어렵지가 않습니다

왜냐하면 시스템이 기본적으로 다르기 때문이지요.

 

그래서 요즘 화장품에 유행어가 천연 화장품, 발효화장품, 줄기세포화장품, 등이 유행하고 있습니다.

그러나 기본틀이 1세대, 2세대의 시스템 아래 미세한 일부 함유성분에 제품을

100% 천연 제품이상으로 광고를 하는 경우가 많지요.

또 여기에서 헷깔리는 분들이 많습니다.

 

지금 사용중인 제품이 있다면 화장대에 가서 구성 성분중 메칠파라벤, 에틸 파라벤, 프로필 파라벤 등

???? 파라벤을 확인해 보세요.

??? 파라벤은 화장품의 가장 강력한 방부제 입니다.

 

화장품 성분의 홍보 자료에의하면

파라벤에 노출이 지속되면 여성의 성 호르몬 이 교란(변형)이 일어나

여성의 유방암의 원인으로 발표되고 있으며

성기가 없이 때어난 아이들과 기형의 출산율이 높다 합니다.

 

그래서 위에서 말한것 처럼의 이유로 최소한 파라벤이 없는 제품을 사용하셔야 건강에 도움되며

먹고 마시는 것 외에도 몸에 바르는 제품등에도 관심두시면 더욱 웰빙적인 요소가 충족되실거예요.

 

10 여년 전부터 천연 화장품의 대표 선두주자로 출범한

양의 양수/발효화장품/ 배출시스템/재생/복원/생명공학의 제품을 개발 생산하여 회사를 운영하던중.

 

2007년도 하반기에 자의던 타의던 간 송구스럽고 불미스런 일이 있은 후

2008년 하반기에 자체 공장을 중국 대련에 설립하여 이후부터는 자체공장에서 생산하고 있아오며

더욱더 고품질 제품을 생산하며 철저한 품질관리를 다하고 있습니다.

 

그동안 회사명을 약삭 빠르게 바꾸지 않고 유지할수 있었던 것도 고객님들의 변함없는 사랑과

그 이유를 긍정적으로 대변할수 있는 기회가 될수 있기 때문이라 생각됩니다.

 

고집스럽게도 친 환경적 천연제품으로서 아직은 홍보부족으로 아직은 생소한 제품들...

 

한번쯤 관심두시어 건강한 삶과 아름다운 생활에 도움되시길 바라옵니다....

 

감사합니다...        천연 양태반/양수/발효 화장품의 명가  


* 원문출처 : /up56/default/bbs/view.php?&bbs_id=notice&doc_num=265



1/6, 총 게시물 : 109
번호 제 목 작성자 올린날짜 다운 조회수
모바일(스마트폰)홈피 개설 안내 이준재 2015-09-02 0 253
참 좋아요~ 프리미엄 파워세럼 증량(30ml)재 출시 관리자 2014-10-28 105 647
체험해 보시고~ 좋으면 애용해주세요 관리자 2012-07-30 0 386
안전한 거래를 위하여 에스크로 서비스 시행 관리자 2012-03-12 95 309
한국화학공학회 학회지 논문에 미락화장품 소개 관리자 2011-12-26 102 362
104 옥 비누 가격조정 안내 이준재 2017-05-26 0 270
103 쇼핑몰 전격 오픈 (12월1일 ) 합니다 관리자 2014-12-04 0 344
102 아이크림 디올드(단종), 자생 셀 아이크림 출시 안내 관리자 2014-06-18 87 527
101 더 베이직 소스오일 "한국산 출시" 관리자 2013-12-27 93 389
100 영양크림 자생 셀 엑티브 국산화 출시 관리자 2013-12-18 84 454
99 신제품 이펙트 하이드로 앰플 출시 관리자 2013-09-05 101 591
98 미락화장품 국산화 추진 관리자 2013-03-22 84 933
97 신제품 (배변활동원활 제품) 출시안내 관리자 2012-08-30 0 890
소중한 내피부~ 세월의 흔적 관리자 2012-06-08 0 626
95 신제품(콜라겐 플라쎈타 펩타이드 마스크팩) 출시안내 관리자 2012-05-17 0 633
94 주)유피인터내셔널 과 유)미락화장품 독립 경영 관리자 2012-03-09 85 790
93 홈페이지 업그레이드를 위해 준비중입니다~ 관리자 2011-12-31 0 369
92 착한가격 3종세트 출시 관리자 2011-12-26 108 417
91 mbc 천연 해조팩 소개 관리자 2011-12-26 105 348
90 미락화장품의 가족을 찾습니다. 관리자 2010-03-23 0 940
1 | 2 | 3 | 4 | 5 | 6 | [다음] [마지막]
이름 제목 내용